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학생전공역량강화" 호서대, 외부전문가 협업체계 구축
전공 연계 프로그램의 전문성 고도화와 내부교수 및 외부자문위원 다중지도체계 확립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0/12/04 [14: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호서대 전경  © 아산투데이

 

 호서대학교(총장 김대현)는 교육혁신처 교수학습센터 주최로 ‘2020-2학기 THINK+프로그램 참여자의 논문 역량 향상 지원을 위한 오픈크리틱’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오픈그리틱은 분야별로 외부전문가를 섭외, 작품에 대한 공개적 비평을 다양한 시각과 의견을 주고받을 수 있도록 참여 학생들에게 자문을 지원했다.

 

THINK+프로그램은 ‘2019년 대학혁신지원사업 프로그램 수요조사’ 분석 결과에 따라 교수학습센터에서 학생들의 전공역량 및 실무·직무역량 향상 지원을 위해 신설됐다.

 

오픈크리틱은 참여 학생들의 논문 PPT 발표 녹화본 내용을 바탕으로 실시간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었으며, 건축학과 학생들과 이건원 지도교수 그리고 KAIST 김영철 교수, 고려대 오상헌 교수, 전남대 정윤남 교수, 평화엔티지어링 박일건 이사, 클라우드나인 건축사사무소 한태희 소장 등 외부자문위원 5명이 참여했다.

 

건축학과 3학년 김정인 학생은 “이번 오픈크리틱은 외부전문가 자문으로 건축 형태 및 설계요소와 연계하여 나의 논문을 발전시켜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어 매우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성소연 교수학습센터장은 “창의실무 학습공동체 프로그램에서는 2019학년도 2학기부터 해외 연계를 진행하여 참여 학생들의 작품의 질 향상에 도움을 주고자 하였으나 COVID-19로 인해 올해 1학기에 진행되지 못해 큰 아쉬움이 남았었는데, 이번 학기부터는 이를 대체하여 국내외 저명한 전문가를 모시는 것으로 운영 방향을 변경하였다”며, “앞으로도 실효성 있는 비교과 프로그램을 학생들에게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