읍면동 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광부· 한문연,2013년 사랑티켓’ 사업 추진
65세이상 어르신 및 24세 이하 청소 문화예술 관람비용 일부 지원
 
김철진 기자 asansarang@naver.com 기사입력 :  2013/03/11 [09: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는 3월4일부터 2013년도 ‘사랑티켓’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991년 시작된 국내 최초의 관객지원 사업인 ‘사랑티켓’은 취약계층의 공연·전시 관람료를 일부 지원함으로써 이들의 문화접근성을 높이고 문화복지 확대 및 잠재관객 개발에 기여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시행 초기 서울 지역, 연극 장르 지원에 국한됐으나 23주년을 맞이한 현재 연극, 뮤지컬, 음악, 무용, 전시 등 총 7개 장르, 전국 16개 시·도 지역으로 확대·운영 되고 있다.

‘사랑티켓’ 사업 지원대상은 65세이상 어르신 및 24세 이하 청소년(89년 이후 출생자)으로, 참가작품 예매 시 개인은 연 10회까지 티켓 1매당 공연 7000원, 전시 5000원의 지원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초·중고등학교 등 10인 이상 함께 관람을 원하는 단체의 경우에도 연 1회에 한해 개인과 동일한 혜택으로 공연·전시작품 관람이 가능하다.

복권기금과 지자체 예산으로 운영되는 2013년 ‘사랑티켓’ 사업은 총 36억원 규모로 전국에서 46만명이 사랑티켓을 통해 예술과 만나는 즐거움을 누리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전국에서 진행되는 400여개 참가작품 및 이용방법은 사랑티켓 홈페이지(www.sati.or.kr)를 통해 확인 및 예매를 할 수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