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 기존 건물 철거 시작
온양상설시장 건물 철거 개시로 건립사업 본궤도 올라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5/14 [09: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2022년 7월 준공 목표인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조감도   ©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을 위해 14일 기존 온양상설시장 건물 철거를 시작하며 건립사업이 본궤도에 오르게 됐다.

 

아산시가 온양온천시장 주변 교통 체증 및 주차난 해소와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는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사업은, 2019년 5월 중소벤처기업부 주차환경개선사업 공모에 선정돼 추진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 166억원(국비 66억, 시비 100억)을 투입해 지상 1층 상가, 2층 고객지원센터 및 주차장, 3~4층 주차장(총 주차면수 210면)으로 조성할 계획으로 올해 8월 착공 내년 7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공사 기간 소음 및 먼지 등으로 지역 상인과 주민들이 불편을 겪으실 수 있다”라며 “보다 세심한 공사 진행으로 불편 사항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공익사업임을 고려해 많은 협조와 양해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민선7기 중점시책인 온양온천시장 주변 주차난 해소를 위해 기존 온양온천시장 공영주차타워 175면과 올해 3월 조성한 온양온천역 하부 공영주차장 117면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주차장 210면 확보를 통한 편리한 시장 이용 및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지속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 기존 건물 철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