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멧돼지 포획단에 열화상카메라 지급"... ASF 차단 및 총기 사고 예방
아산시, 지난 한 해 동안 야생멧돼지 168마리 포획 성과
 
아산투데이 기사입력 :  2021/01/14 [09:0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2019년 피해방지단 유해야생동물 멧돼지 포획  © 아산투데이

 

 아산시가 야생멧돼지 포획에 열화상카메라를 이용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과 포획단 총기사고 예방에 총력을 다 할 방침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2019년 9월 경기도 파주에서 처음 발생한 이후 경기 강원 지역에서 야생멧돼지 감염 사례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으며, 최근 경기 강원 북부지역과 영월에 이르기까지 남쪽으로 확산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차단하기 위해 열화상카메라 4대를 피해방지단에 지원했다. 겨울철은 야생멧돼지가 번식하는 시기이자 개체수를 감소시킬 중요한 시점으로 열화상카메라 배부를 통해 효율적인 포획활동과 포획단 총기 사고 예방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ASF가 계속 발생하고 있는 만큼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전염 매개체인 야생멧돼지 개체수를 줄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ASF 감염 예방을 위해 피해방지단 50명을 구성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한 해 동안 야생멧돼지 168마리를 포획하는 성과를 거뒀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