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따뜻한 배려와 도움에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주한 중국대사관, 호서대에 친필 감사 서한 전달
 
이대성기자 기사입력 :  2020/03/26 [21: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호서대학교 강석규교육관  © 아산투데이

 

 주한 중국 대사관에서 중국 유학생을 따뜻하게 보살펴준 호서대(총장 이철성)에 감사의 편지를 보내 눈길이다.

 

대학에 따르면 싱하이밍 주한 중국특명전권대사는 중국을 대표하여 26일 호서대 총장실로 이철성 총장에게 친필 감사 서한을 보내왔다.

 

호서대는 지난 2월부터 국내로 입국한 중국 유학생들을 교내 지정 생활관에서 2주간 생활하도록 했다. 국제협력원 직원들의 유학생 공항 픽업을 시작으로 1인 격리실에 입주한 유학생들 식사와 간식 지원, 1일 2회 체온 측정 및 증상 모니터링, 교직원과 보건 전문 인력의 전화 상담, SNS 단톡방 운영 등으로 유학생과 실시간 소통을 해가며, 이들이 격리 기간 동안 불편함이 없도록 적극 지원했다.

 

이에 중국 유학생들은 지난 3월 11일을 끝으로 전원 이상 증세 없이 건강하게 퇴소했고, “학교 측의 세심한 배려와 보살핌으로 건강하게 생활관을 나서게 돼 기쁘다”는 소감을 담은 수 십 통의 손 편지를 전달하며 훈훈한 감동을 주었다.

 

이 사실을 접한 주한 중국 대사관은 중국 유학생에게 도움을 준 호서대에 감사의 편지를 보낸 것이다.

 

편지에는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적극적인 조치와 유학생에 대한 관심에 감사하며, 앞으로 긴밀하게 협력해 중국 유학생들이 안심하고 학업에 열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담았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산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