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주말 후끈 달군 충남도지사기 체육대회 성료

17~19일 금산·서산·예산서 궁도·그라운드골프·볼링·탁구대회 열려

김병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13:11]

주말 후끈 달군 충남도지사기 체육대회 성료

17~19일 금산·서산·예산서 궁도·그라운드골프·볼링·탁구대회 열려

김병철 기자 | 입력 : 2024/05/20 [13:11]

▲ 지난 17~19일 서산 클래식볼링장에서 열린 제30회 충남도지사기 시군대항 볼링대회  /사진=충남도  © 아산투데이

 

 제76회 충남도민체육대회를 20여일을 앞둔 지난 주말, 도내에서 4개 종목 체육인 한마당 잔치가 펼쳐졌다.

 

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금산종합운동장에서 제11회 도지사기 그라운드골프대회 ▲17~19일 서산클래식볼링장에서 제30회 도지사기 시군대항 볼링대회 ▲18일 서산서령정에서 제37회 도지사기 궁도대회 ▲18~19일 예산윤봉길체육관에서 제22회 도지사기 생활체육탁구대회가 진행됐다.

 

4개 종목 대회에는 15개 시군에서 2000여명의 선수단이 참여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겨루며 시군간 화합을 도모했다.

 

먼저 5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한 그라운드골드대회에서는 서산이 단체전 우승, 남자부 개인전은 원기환 씨, 여자부 개인전은 정채숙 씨가 우승의 영예를 안았으며, 개인전과 단체전 종합우승은 천안시가 차지했다.

 

3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3일간 시군 대항으로 진행된 볼링대회는 2인조 남녀 혼성 스카치, 3인조 남자부·여자부 단체전, 4인조 남자부·여자부 단체전으로 나눠 진행됐다.

 

3인조 남자부는 천안시, 여자부는 아산시가 1위를, 4인조는 남자부·여자부 모두 천안시에서 1위를 차지하면서 천안시가 종합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6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한 궁도대회는 토너먼트 방식의 단체전과 노년부, 여자부, 장년부별 개인전으로 진행됐다.

 

단체전은 천안시 천안정, 개인전 노년부는 권희수 씨, 여자부는 이인숙 씨, 장년부는 김현덕 씨가 1위에 이름을 올렸다.

 

▲ 지난 18~19일 예산 윤봉길체육관에서 열린 제22회 충남도지사기 생활체육탁구대회  /사진=충남도  © 아산투데이

 

6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한 탁구대회는 일반부 개인단식과 단체전, 어르신부 개인복식과 단체전으로 진행됐다.

 

대회 결과 일반부 각 리그 남자부 개인전에서는 신경구·이연교 씨, 단체전은 당진시와 천안시, 여자부 개인전은 양희진 씨, 단체전에서는 서산시가 각각 1위에 올랐다.

 

라지볼 60대 남·여자부 단체전으로 치러진 경기는 진희현(남)·박덕화(여) 씨가 개인전에서, 논산시와 홍성군은 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라지볼 70대에서는 곽영효(남)·김임숙(여) 씨가 개인전에서, 천안시와 공주시가 각각 단체전에서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박성철 도 체육진흥과장은 “국가무형문화재로 등재돼 있는 궁도를 비롯해 모든 체육종목의 활성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생활체육 기반시설 확대 등 도민 누구나 쉽게 생활체육을 누릴 수 있는 여건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