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명수 의원,교육부 특별교부금 총 16억 7100만원 확보

온양초 노후시설보수 및 온양용화중 창호교체 등

아산투데이 | 기사입력 2022/11/07 [13:55]

이명수 의원,교육부 특별교부금 총 16억 7100만원 확보

온양초 노후시설보수 및 온양용화중 창호교체 등

아산투데이 | 입력 : 2022/11/07 [13:55]

 

▲ 이명수 국회의원(아산 갑)  © 아산투데이

 

 이명수 의원(국민의힘, 아산시갑)은 ‘온양초 노후시설보수 및 온양용화중 창호 교체 사업 등’에 필요한 특별교부금 16억 7,100만 원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이명수 의원은 “온양초등학교 건물 외벽에 시공된 드라이비트 자재가 화재에 매우 취약하고, 파손된 부분이 많아 단열 등 외벽의 역할을 다하지 못할 뿐 아니라 미관상 좋지 못하며, 노후 화장실의 균열 된 벽면 타일 보수, 세면대 높이 조정 등 학생들의 편의에 맞는 화장실 공간 조성을 위한 개선이 필요하다”며, “이에 원활한 교육과정 운영과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해 교부금 신청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온양용화중학교의 경우, 2004년 개교하여 설치된 창호가 창틀 실리콘 노후화로 인한 에너지 손실로 전기요금 지출을 증가시키며, 이는 학교 재정에 부담이 될뿐더러, 방음효과가 미비한 단 유리로는 개교 이후 아파트 단지 조성 등 교통량 증가로 인한 소음을 막지 못해 아이들의 학습활동에 방해가 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조속한 창호 교체로 쾌적하고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고 학생들에게 질 좋은 교육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현재 학교운영비로 충당하기에는 예산이 크기 때문에 특별교부금으로 신청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이명수 의원은 “저출산 시대에 아이들은 개개인 모두 미래의 한국을 이끌 인재들이다. 아이들이 안전하게 보호받고,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현장 중심에서 많은 분의 고견을 듣고, 앞으로의 미래세대에 대한 안전한 교육 환경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