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시 둔포 센트럴파크 도시개발사업 추진

아산투데이 | 기사입력 2022/09/20 [14:16]

아산시 둔포 센트럴파크 도시개발사업 추진

아산투데이 | 입력 : 2022/09/20 [14:16]

▲ 아산시청 전경     ©아산투데이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둔포면 도시개발사업 추진에 나선다.

 

20일 시에 따르면 둔포면 원도심과 신도시(테크노밸리) 사이 둔포면 둔포리 일원(일부 송용리)을 사업대상지로 하는 이번 도시개발사업은 구·신도시를 결합하고, 도시 규모 확장을 통한 도시경쟁력 증대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시는 둔포 구도심과 신도시를 연결하고 대규모 중앙공원을 조성할 것을 구상해 이번 도시개발사업의 명칭을 (가칭)아산 둔포 센트럴파크 도시개발사업으로 정했다.

 

향후 변경 가능성이 있으나 기본 구상된 사업 규모는 면적 56만 8667㎡, 계획수용인구 1만 700명(4864세대)에 달한다.

 

시는 현재 도시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선제 조치로 사업대상지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 지정을 추진 중이다. 무분별한 개발행위와 보상 투기를 방지하고 원활한 개발계획을 수립하기 위해다.

 

지난 15일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 지정(안)에 대한 주민 의견 청취를 공고했고, 오는 10월 6일까지 주민 의견을 접수 중이다. 

 

지정(안) 관계도서는 시청 개발정책과와 둔포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람할 수 있으나 무분별한 정보생성 및 각종 날조 방지를 위해 사진 촬영과 복사는 금지된다.

 

시 관계자는 “수도권과 중부권을 연결하는 관문인 둔포는 계획적 체계적 도시조성이 필요하다”며 “둔포가 아산만권 산업벨트의 배후 중심도시이자 아산시 부도심, 아산 북부권 거점도시의 중요한 기능을 담당하는 쾌적하고 경쟁력 있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